뉴스 > 정치

이 대통령 "철도 파업 이해할 수 없어"

기사입력 2009-12-02 10:07 l 최종수정 2009-12-02 16: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명박 대통령은 오늘(2일) 오전 철도공사 비상상황실을 방문해 파업 현황과 철도 운행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이 자리

에서 "젊은이들이 일자리가 없어 고통받고 있는데 안정적인 일자리를 보장받고도 파업을 하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또 "어떤 일이 있어도 원칙은 지켜져야 하며, 국민의 신뢰를 받을 수 있도록 조속히 문제를 해결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김종혁, "한남동 관저, 미니멀리즘…맥주 안주 없어 땅콩 놓고 얘기해"
  • 광명·시흥, 3기 신도시 공공주택지구 지정…여의도 4.3배
  • '양양 헬기 사고' 여성 2명 신원도 밝혀지나…합동감식 본격 착수
  • 외신도 "김정은 둘째 딸 누구?"…'북한 김정은 딸' 검색량 급증
  • [카타르] ‘日 승리' 점쳤던 박지성, 경기 직전 '패배'로 바꿔 적중한 혜안
  • 김남국 "계단에서 썸녀에게 전화를"…연애 비법 전수한 이유는?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