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수정 "나도 30대 아들 있다"…황교익 "당 대표 이준석을 애 취급"

기사입력 2021-12-01 08:33 l 최종수정 2022-03-01 09: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수정, 이준석 '영입 반대' 관련해 아들 언급
황교익 "꼰대가 싸울 때 아들 언급" 맹비난

(왼쪽부터)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씨,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 사진=연합뉴스
↑ (왼쪽부터)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씨,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 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공동선대위원장에 합류한 이수정 경기대 교수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자신의 영입을 반대한 것과 관련해 "저도 30대 아들이 있어 그분들의 생각을 어느 정도 동의한다"라고 말하자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씨가 "당 대표를 하는 유력 정치인이 단지 젊다는 이유로 애 취급을 당하고 있다"라고 지적했습니다.

황교익 "이준석, 박근혜 키즈서 이수정 키즈되나"


어제(30일) 황 씨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자식은 집 안에서만 자식이다. 성인이 된 자식은 집 밖에서는 철저하게 한 인격체로 대접해줘야 하고, 남의 집 자식에게는 말할 나위도 없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황 씨는 "그럼에도 이에 대한(이 교수가 이 대표를 애 취급한 데 대한) 비판이 없다"며 "무슨 저런 정당이 있는지 나는 도저히 이해가 안 된다"라고 꼬집었습니다.

황 씨는 또 "이 교수가 공개적으로 이 대표를 '30대 철부지 아들' 취급했다. 이 대표는 박근혜 키즈에서 이수정 키즈로 바뀌는 것인가"라고 일갈했습니다.


그는 다른 글을 통해서도 "꼰대가 싸울 때 '야 내가 임마 너 같은 아들이 있어 임마. 어디다 대고'라고 한다"며 "국민의힘이 꼰대 한 분을 영입했다. 잘 어울린다. 축하한다"라고 비꼬았습니다.

아울러 이 교수 영입과 관련해서도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이 교수와 오래 전부터 매우 가까운 사이라고 한다"며 "윤 후보가 이 대표를 무시하고 이 교수를 영입했는데, 복주머니 정도로는 패밀리에 끼지 못하나 보다. 이 대표만 불쌍하게 됐다"라고 질책했습니다.

이수정, 이준석 '남성 사고' 간접 비판…윤석열, 반대에도 이 교수 영입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 사진=연합뉴스
↑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 사진=연합뉴스

황 씨의 이같은 발언은 앞서 이 교수가 자신의 영입을 반대해 온 이 대표를 만나 설득하고 대화해 볼 생각이 있느냐는 물음에 "물론이다"라며 자신의 아들을 언급한 데 따른 것입니다.

이 교수는 이날 한 라디오 방송에서 "저에게도 30대 아들이 있어 그분들이 어떤 과정을 거쳐서 성장했는지 옆에서 너무 잘 봐 왔다"며 "최근 20, 30대 남성들이 경쟁에서 공평하지 못하다고 생각할 만하다. 그런 부분은 고쳐야 할 것이고 생각이 너무 과한 부분은 정정이 필요하기에 (이 대표와) 대화가 꼭 필요하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교수는 이전에도 "윤 후보는 페미니즘에 대한 이해도가 부족하고 이 대표는 래디컬리즘(급진주의)을 구분 못 한다"며 이 대표가 급진적 남성 사고를 지녔다고 간접적으로 비판한 바 있습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 사진=국회사진기자단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 사진=국회사진기자단

한편, 이 대표는 이

교수의 정책이 국민의힘이 추구하는 방향과는 다르다는 이유로 윤 후보 캠프 영입에 반대 목소리를 냈었습니다. 그러나 결국 윤 후보가 이 교수를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 공동선대위원장으로 임명하자 이 대표는 "그렇다면 여기까지입니다"라는 글을 올린 뒤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잠적한 상태입니다.

[차유채 디지털뉴스 기자 jejuflower@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김건희 여사 바이든과 인사…양국 식재료 사용한 요리 선보여
  • [정치톡톡] 이재명 지지율 초박빙 / 5·18 망언에 해촉 / 봉하 찾는 한덕수
  • 현대차, 미국에 6조 투자 선물…중간선거 앞둔 바이든 '화색'
  • 자재값 급등에 건설사 수주 포기 속출…서울 상반기 분양 76% 급감
  • 홍준표 "이재용 안쓰러워…사면·복권 안 돼 피고인 신분"
  • 차 창문 밖으로 커피 버리자 신고…"처음이라 처분 어려워"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