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윤석열 X파일' 출처 놓고 폭탄 돌리기…"야당서 정리" vs "선동 정치"

전정인 기자l기사입력 2021-06-23 19:32 l 최종수정 2021-06-23 19: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정치권에서는 '윤석열 X파일' 출처를 놓고 폭탄 돌리기를 하는 모양새입니다.
윤 전 총장 측이 '불법사찰' 의혹을 제기하며 여권을 겨냥하자, 송영길 민주당 대표가 "홍준표 후보가 가장 잘 알 것"이라며 다시 야권에 화살을 돌렸습니다.
전정인 기자입니다.


【 기자 】
'윤석열 X파일'을 최초로 언급했던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자신은 X파일을 갖고 있지 않다면서 파일 출처로 야권을 지목했습니다.

송 대표는 "야당 내부에서 정리했을 것으로 추측된다"며 "홍준표 후보가 가장 잘 알 것"이라고 말한 겁니다.

그러면서 대통령 배우자 검증은 대통령 못지않게 중요하다며 윤 전 총장 배우자 검증은 조국 전 장관 수사보다 더 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인터뷰 : 백혜련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 "(X파일 거론한)장성철 씨는 명예훼손이 두려워 공개하지 못한다고 하니 본인이 직접 공개하시고 국민들 앞에 검증받으시기 바랍니다. 본인이거리낄 것이 없다면 공개 못 할 이유가 뭐가 있습니까."

홍준표 의원은 X파일을 본 적도 없다면서도 사찰을 늘 지휘했던 분이 불법사찰 운운하며 검증을 피해가는 것은 올바른 태도가 아니라고 윤 전 총장을 저격했습니다.

국민의힘은 민주당 대표가 X파일의 출처를 야권으로 돌린 건 '구태의연한 선동정치'라고 발끈했습니다.

▶ 인터뷰 : 이준석 / 국민의힘 대표
- "그런 주장을 하시려고 그러면 언제, 어디서, 누가, 어떻게, 왜까지 특정해서 말씀해 주셔야 저희가 실태를 파악할 수가 있습니다. 공당의 대표가 음모론에 가까운 말씀을 하시는 건지는 제가 잘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윤석열 X파일' 출처를 두고 여야가 폭탄 돌리기에 나서면서 혼란이 가중되고 있습니다.

MBN뉴스 전정인입니다.

영상취재 : 김준모, 안석준 기자
영상편집 : 김경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정치톡톡] 김종인과 끝내 결별? / 김병준도 이준석 '패싱' / 이재명의 편지
  • 북한 해커 "연봉 3억 원에 모신다"…삼성 채용 미끼 악성 메일
  • [영상] "운동장에 떨어트린 노트북 밟은 차…100% 잘못 아닌가요?"
  • 하루 90만 원 벌어도 사람이 없다?…흑산 홍어썰기 기술자 자격증 도입
  • "안철수 정치판 아웃시켜야" 주장에…홍준표 "좋은 사람" 두둔
  • 장성민 "이낙연 움직임 빨라져…여당, 이재명 두고 보지 않을 듯"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