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민주당 의원 144명, '코로나 백신·치료제' 임상 참여한다

기사입력 2020-11-27 15:14 l 최종수정 2020-12-04 16: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더불어민주당 144명의 의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을 위한 임상시험에 참여하기로 했습니다.

민주당 국난극복 K-뉴딜 공동위원장인 전혜숙 의원은 오늘(27일) 기자회견을 열고 이낙연 대표와 김태년 원내대표, 한정애 정책위의장과 박광온 사무총장을 포함한 다수의 당 소속 의원이 범국민 코로나 사전 임상시험 참여운동에 서명했다고 밝혔습니다.



전 의원은 "치료제와 백신만 개발되면 국민들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나 격리의 공포에서 벗어날 수 있다"며 "(백신 개발은) 4차 산업혁명보다도 중요한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언론을 향해서는 "짜증 나는 정치 뉴스만 관심 두지 말고 나라와 세계를 구할 임상 참여운동이 국민에게 홍보되도록 관심을 가져달라"고 호소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4차 재난지원금 19.5조 추경 확정…7월부터 손실보상
  • [속보] 코로나19 신규확진 355명…지역발생 338명
  • 정부, '친일파' 이해승 등 4인 26억대 토지 환수 착수
  • 중부 최대 100㎜ 비에 돌풍·번개…강원 영동 등 많은 눈
  • '58세' 데미 무어, '7억 전신성형' 후 근황 공개 '깜짝'
  • [픽뉴스] 김동성, 양육비 지급내역 단독 공개…노엘 폭행영상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