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깜짝 발탁' 박지원 국정원장…임종석 대북특사 가능성

최중락 기자l기사입력 2020-07-03 19:31 l 최종수정 2020-07-03 19: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예상치 못한 인사도 이뤄졌습니다. 박지원 전 의원이 국정원장 후보자에 내정되면서 깜짝 발탁됐습니다.
임종석 전 비서실장은 대통령 외교·안보 특보에 내정되면서 대북특사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최중락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교착 상태에 빠진 남북관계 해결을 위해 박지원 전 의원이 구원투수로 깜짝 등판했습니다.

리틀 DJ로 불리며 2000년 6.15 남북정상회담 성사의 주역으로 누구보다 북한에 대한 이해가 높다는 평갑니다.

▶ 인터뷰 : 강민석 / 청와대 대변인
- "박지원 후보자는 2000년 남북 정상회담 합의를 이끌어내는 데 기여했으며 현 정부에서도 남북문제에 대한 자문 역할을 하는 등 북한에 대한 전문성이 높다는 평가입니다."

지난해 고 이희호 여사 별세에 김정은 위원장 명의 조화를 김여정 제1부부장으로부터 직접 전달받았고, 2018년 9월 평양 남북정상회담 때도 동행해 김정은 위원장과 만났습니다.

김정일, 김정은, 김여정 등 북한 지도부와 핵심인사를 모두 직접 만난 이례적인 인물로 꼽힙니다.

박지원 후보자는 SNS 에 "역사와 대한민국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충성"을 밝혔고, 최근 인터뷰에서 "미국 대선 전 판문점 북미회담 가능성"을 언급했습니다.

외교·안보특보로 내정된 임종석 전 비서실장과 정의용 안보실장은 각각 남북관계와 한미관계의 대통령 자문을 맡으며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쌍두마차 역할을 할 전망입니다.

▶ 스탠딩 : 최중락 / 기자
- "따라서,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자가 청문회를 거쳐 임명되기 전까지 남북경색 돌파를 위해 임종석 외교·안보특보가 대북 특사로 나설 가능성이 커 보입니다. MBN 뉴스 최중락입니다."

영상취재 : 이재기 기자, 김재헌 기자
영상편집 : 양성훈


화제 뉴스
  • [단독] 둔기로 수차례 내리쳐…새끼 보는 앞에서 어미개 잔혹 살해
  • [단독] 또 "교도소 갈래"…코로나 생활고가 빚은 자폭 범죄
  • 택배노조 "분류작업 거부 철회"…추석 고비는 넘겼지만
  • [단독]카카오페이서 잇따른 부정 결제…금감원 사실상 방치
  • 닷새째 중환자실서 의식불명…'인천 라면 화재' 형제 상태는?
  • 임상 2·3상 계획 승인 셀트리온 치료제 실제 접종은 언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