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김두관 "통합당이 `인국공 논란` 키워 아쉽다"

기사입력 2020-06-30 10:24 l 최종수정 2020-07-07 10: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30일 "미래통합당이 제1야당이지만 사실 '비정규직 정규화'라든지 '노동시장 이중구조 해소' 등 이런 정책적인 대안을 제시하지 않고 오해로부터 시작된 '인천국제공항공사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논란을 키우고 있어서 아쉬움이 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30일 오전 BBS 라디오 '박경수의 아침저널'과의 인터뷰 때 "통합당은 (현재) 코로나19로 위중한 상황에도 '국회 보이콧'을 하고 있지 않나"라며 이렇게 주장했다.
김 의원은 인국공 사태 내 공정성 논란에 대해 재차 "제가 주장하는 것은 큰 원칙으로 보면 노동시장이 양극화돼 있는 상태로 계속 흘러가서는 안 된다는 점"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한정된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서 극단의 경쟁은 결코 자유

를 분열시키고 병 들게 할 거라고 저는 그렇게 보는 것"이라고 부연했다.
그는 계속해서 "크게 근본적으로 우리사회가 아무래도 여러 가지 어려움 때문에 청년 일자리가 부족한 데서 (인국공 사태에) 기인한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우승준 기자 dn1114@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할머니가 '괜찮다' 할 때까지 해법 찾을 것"
  • PC방, 19일 오후 6시부터 '고위험시설'로 지정
  • 강원도 인제에서 첫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총 706건 발생
  • 도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85명…누적 1만 7,454명
  • '취임 100일' 명암 엇갈린 김태년과 주호영…2라운드는?
  • 美 연구진 "코로나19 완치자 혈장, 치료 효과 징후 보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