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북한, 어제 쏜 발사체 공개 "신형 초대형방사포 완성"

우종환 기자l기사입력 2019-08-25 08:40 l 최종수정 2019-08-25 09: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북한이 어제 쏜 발사체의 모습을 공개하며 새로운 무기라고 언급했습니다.
KN-23과 북한판 에이테킴스, 신형 대구경조종방사포에 이어 이번엔 '신형 초대형방사포'라고 합니다.
우종환 기자입니다.


【 기자 】
북한 노동신문이 어제(24일) 쏜 발사체를 공개했습니다.

새로 개발한 북한식 '신형 초대형방사포'라고 밝혔습니다.

이동식 발사대도 공개했는데 발사체 여러 발을 쏠 수 있는 방사포 형태입니다.

앞서 지난달 31일과 지난 2일 쏜 '신형 대구경조종방사포' 발사대를 모자이크 처리한 것과 달리 이번엔 그대로 보여줬습니다.

노동신문은 "최강의 우리식 초대형방사포를 연구개발해 또 하나의 주체병기가 탄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8차례 쏜 KN-23, 북한판 에이테킴스, 신형 대구경조종방사포에 이어 또 다른 신형 무기의 존재를 알린 겁니다.

발사 현장을 지도하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모습도 공개했습니다.

발사 결과에 만족한 듯 활짝 웃고, 간부들과 함께 박수를 칩니다.

노동신문은 김 위원장이 "늘어나는 적대세력의 군사적 위협과 압박공세를 제압할 전략전술 무기 개발을 독려했다"고 전했습니다.

신문은 첨예화하는 한반도 주변 정세에 맞게 국방공업을 세계최강 수준에 올렸다고도 언급했습니다.

MBN뉴스 우종환입니다. [ ugiza@mbn.co.kr ]

영상편집 : 이유진


화제 뉴스
  • 신규확진 583명, 수도권서만 402명…거리두기 격상 '솔솔'
  • 전국 고검장 6인 "검찰 정치적 중립성 훼손…추 장관, 판단 재고해달라"
  • '별장 성 접대' 윤중천 징역 5년 6개월 확정…성범죄는 처벌 못 해
  • 한국은행, 기준금리 연 0.5%로 동결…'경기방어' 집중
  • [단독] 또 만취한 전동 킥보드 교차로서 '쾅'…"규제 강화" 목소리
  • 테슬라, 9천500대 리콜…지붕 부품·볼트 조임 결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