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대통령 "헬기 순직장병, 결코 잊을 수 없어…원인 철저규명"

기사입력 2018-07-23 09:11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마린온 헬기 추락 사고 순직 장병들의 영결식이 열리는 것과 관련해 "우리는 국가와 자신이 부대를 위해 헌신한 장병들을 결코 잊을 수 없을 것"이라고 위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남긴 글에서 "오늘 헬기사고로 순직한 장병들의 영결식이 열린다. 안타까운 사고로 가족을 잃은 유가족들의 슬픔이 얼마나 클지 너무 마음이 아프다"며 "장병들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에게도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유가족들과 슬픔을 함께하며 장병들의 이름을 불러본다. 고 김정일 대령, 고 노동환 중령, 고 김진화 상사, 고 김세영 중사, 고 박재우 병장"이라고 남겼다.
그러면서 "장병들은 상륙기동헬기 시험비

행 중이었다. 해병의 전력강화를 위해 자신의 임무를 다하는 중에 당한 사고"라며 "임무 수행 중에 순직하거나 부상당한 장병들은 한 치의 소홀함이 없이 예우하겠다.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사고 원인을 철저히 규명하고 후속조치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