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사업 중복 등 나랏돈 낭비 심각

기사입력 2006-09-13 03:27 l 최종수정 2006-09-13 03:27

정부가 매년 막대한 예산을 들이는 각종 사업에서 나랏돈 낭비가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나라당 최

경환 의원이 전문가에게 의뢰한 결과 참여정부 들어 사업 중복과 중도 하차 등으로 새어나간 예산만 52조원으로 추정됐습니다.
특히 자활지원사업과 지방대학 혁신사업, 일자리 지원사업 등은 막대한 예산을 쏟아붓고도 성과는 미미해 낭비성 지출이 심각한 수준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