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여야, 신임 법무 반응 제각각

기사입력 2006-08-09 00:22 l 최종수정 2006-08-09 00: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성호 법무장관 지명에 대해 열린우

리당은 민심의 흐름을 수용한 인사로 보고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습니다.
한나라당은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김 장관 지명자의 자질과 도덕성을 철저하게 검증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민주노동당은 김성호 지명자가 검찰 개혁의 비전을 갖고 있지 않다며, 장고 끝의 악수라고 평가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우루과이전 2골' 페르난드스 "한국과 3차전, 이기고 싶다"
  • [속보] 尹대통령 "오늘 시멘트 분야 운송거부자 업무개시명령 발동"
  • "대가리 박아"…군대서 재밌는 얘기 못한다고 머리박게 한 20대 집행유예
  • 경찰, 한동훈 장관과 가족 신변보호 조치…자택 순찰 강화
  • 심한 학대로 '안구적출'까지…강아지 학대범은 두 달째 오리무중
  • 퇴장 당한 벤투, 심판에게 무슨 말 했나…"부적절한 발언 없었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