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천안, 도시계획 지연으로 땅값 급등

기사입력 2006-11-01 08:52 l 최종수정 2006-11-01 08: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중앙도시계획 심의위원회와 천안시의 이견으로 천안시 장기 도시기본계획 승인과 관리계획 수립이 늦어지면서 땅값이 급등하는 등 부작용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천안시는 건교부 산하 중앙

도시계획심의위원회가 지난 7월부터 지금까지 모두 5차례에 걸쳐 '2020년 천안도시기본계획'을 심의했지만 인구추정에서 천안시와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천안시의 경우 2020년 추정인구를 95만명으로 잡고 있지만, 건교부는 75만~80만명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시사스페셜] 안철수 "윤 총장, 정권 교체에 도움 되는 방향으로 움직일 것"
  • [속보] 정부, LH 사태 관련자 부동산등록제…4대 교란행위 부당이득 이상 환수
  • '바다의 로또' 또 터졌다...추정가치 '4억 원' 용현향
  • 춘천 대학가에서 한밤 중 '묻지마 폭행'…피해자 "죽을 뻔"
  • 니콜라스 케이지, '31세' 연하와 5번째 결혼…이번엔 일본인
  • 전 AOA 권민아, "가해자 사과 안 한다"...'좋은 예' 분노 [전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