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출도착지 같은 항공편…해외 여행 대신 관광비행 즐겨요

기사입력 2020-10-24 19:29 l 최종수정 2020-10-24 20: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코로나 불황에 타격이 컸던 국내 항공업계가 '관광 비행'으로 매출 반등에 나섰습니다.
하늘 위에서 자연경관을 즐기며 기내 서비스를 받는 건데, 이게 연일 매진이라고 합니다.
신용식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이른 아침부터 탑승 수속이 분주합니다.

종착지 없이 기내에서 국내 자연경관을 즐기는 '관광 비행' 행렬입니다.

▶ 인터뷰 : 김기석 / 서울 여의도동
- "다음 주 결혼 30주년이에요. 기념하기 위해서 한반도 전경 한 번에 볼 수 있는 기회에…."

하나, 둘 자리에 앉자 기장의 방송과 함께 본격적인 하늘길 관광이 시작합니다.

- "오늘 비행은 강릉·포항·부산·제주를 거쳐 다시 인천으로 돌아오는…."

어린 자녀와 함께 난생처음 하는 경험에 한껏 기대에 부푼 승객도 눈에 띕니다.

▶ 인터뷰 : 조향미 / 대구 북구
- "대구에서 왔는데, 오기 일주일 전부터 (딸이) 매일 언제 가느냐고 물어봤었거든요. "

오랜만에 비행에 어색함도 잠시, 창가 옆으로 보이는 풍경에 탄성이 저절로 나옵니다.

- "지금 한라산 정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 "보인다, 진짜, 우와, 끝내준다."

일찍이 대만과 일본 등에서 해외 여행에 목마를 고객을 겨냥한 '관광 비행' 상품이 인기를 끌게 되자,

지난달부터 국내 항공업계도 잇따라 상품 출시에 나섰는데 연일 매진을 기록할 정도로 수요가 높습니다.

▶ 인터뷰 : 김재천 / 항공업계 관계자
- "우리 고객들에게 특별한 경험 됐으면 좋겠고요. 앞으로도 새로운 만남으로 다시 뵙기를 기대합니다. "

1년간 이어진 코로나 불황 속, 항공업계가 이번 기회를 발판 삼아 매출 반등을 꾀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MBN뉴스 신용식입니다. [dinosik@mbn.co.kr]

영상취재 : 김회종 기자
영상편집 : 유수진



화제 뉴스
  • "윤석열, 이낙연-이재명 1:1로 붙으면 둘 다 이겨"
  • 안철수 '통합 경선' 제안에 김종인 "수용 못 해"
  • 결혼부터 대리모 출산까지…중국 톱여배우 정솽 스캔들에 '발칵'
  • 여성단체, 재판부에 '신지예 성폭행' 가해자 엄벌 촉구
  • "우정 간직하고 떠난다"…문 대통령, 해리스 대사에 안동소주 선물
  • 김주하 AI가 전하는 1월 19일 종합뉴스 예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