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LG전자 `8K 올레드 TV` 유럽·북미 출시 본격

기사입력 2019-09-03 10:00


6일부터 11일까지 IFA 2019 전시회가 열리는 독일 베를린에서 모델들이 8K 해상도와 세계 최대 88인치를 모두 갖춘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
↑ 6일부터 11일까지 IFA 2019 전시회가 열리는 독일 베를린에서 모델들이 8K 해상도와 세계 최대 88인치를 모두 갖춘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 = LG전자]
LG전자가 세계 최초 8K 올레드 TV를 앞세워 해외시장 공략에 본격 나섰다.
LG전자는 지난 7월 국내시장에 가장 먼저 출시한 8K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를 이달 독일, 영국, 프랑스, 미국 등을 시작으로 10여개국에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8K 해상도와 나노셀 기술을 적용한 75인치 슈퍼울트라 HD TV는 연말까지 약 20개국에 출시된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는 8K(7680x4320) 해상도, 올레드 TV 중 최대 크기인 88인치를 갖췄다. 3300만개 화소 하나하나를 자유자재로 조절할 수 있어 완벽한 블랙은 물론 더 섬세한 색을 표현한다.
LG전자 8K TV 전 모델은 해상도 관련 국제표준에 부합한다. 가로 7680개, 세로 4320개의 화소 수는 물론, '화질선명도(CM)' 기

준치인 50%를 훌쩍 넘는 약 90% 수준으로 '8K 해상도'를 완벽하게 구현한다.
권봉석 LG전자 MC/HE사업본부장(사장)은 "국제표준 기준 8K 해상도를 완벽하게 구현하는 올레드 TV·나노셀 TV를 앞세워 초고해상도 TV 시장도 지속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