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애플, 국내서도 아이폰 보상판매…최대 30만원 할인

기사입력 2018-12-24 15: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아이폰XR. [사진제공 = 애플]
↑ 아이폰XR. [사진제공 = 애플]
애플이 아이폰 신제품 판매부진 타개를 위해 국내에서도 보상판매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애플코리아는 연말연시를 맞아 내년 1월 31일까지 서울 가로수길 애플 스토어에서 기존 사용하던 기기를 가져오면 현장에서 신제품 가격을 할인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반납 기종에 따라 예상 보상판매 견적이 차등 산정된다. 예컨대 출고가 99만원인 아이폰XR은 최대 30만원이 할인돼 69만원부터, 139만원인 아이폰XS는 107만원부터 구매 가능해진다.
애플은 국내뿐 아니라 중국, 일본, 호주, 캐나다,

홍콩, 독일, 스페인, 영국 등 주요 국가에서 '트레이드 인'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애플이 이번 보상판매 형식으로 아이폰 할인에 나선 것은 이례적이다. 이는 아이폰XS·아이폰XR의 비싼 가격으로 판매 성과가 기대에 미치지 못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김정은 "불미스러운 일에 미안한 마음" 사과
  • 북 사과에도 남는 의문들 '월북 vs 실족'
  • 말다툼하던 지인에 흉기 휘두른 50대 남성…60대 남성 숨져
  • "걱정돼서"…길가 만취 여성 데려가 성폭행한 의사
  • 해외 언론, '김정은 사과' 긴급보도…"북 지도자 사과 극히 이례적"
  • 백신 접종일정 촉박…"신성약품이 계속 조달 맡는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