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위메프, 감정노동 피해 돕는다

기사입력 2018-05-14 08: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위메프]
↑ [사진 제공 : 위메프]
위메프는 오는 16일부터 전화 상담직원들의 감정노동에 따른 피해를 치유하기 위한 심리상담 프로그램 'W-마음힐링'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위메프는 심리치유 전문기관인 마음의 숲과 업무협약을 맺고 ▲직무스트레스 ▲가족갈등 ▲성격고민 ▲정신건강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심리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위메프 고객만족센터에 재직 중인 임직원은 연간 최대 5회까지 상담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고, 비용은 회사가 전액 지원한다. 심리상담은 근무지 혹은 거주지 근처 심리상담실에서 1대 1 대면으로 실시한다.
위메프는 지난해 7월부터 폭언을 일삼는 소비자에 대해 상담원이 먼저 전화를 끊을 수 있는 '고객 상담 선(先) 종료' 정책을 시행해 왔다. 이를 통해 상담사들은 욕설·성희롱·인격모독 등을 일삼는 '악성고객'이 두 번의 육성 안내에도 불구하고 상황을 지

속할 경우 통화를 상담직원이 종료할 수 있도록 했다.
문관석 위메프 고객만족실장은 "상담 직원들의 스트레스 감소 및 마음건강 증진을 위해 심리상담 지원을 계획했다"며 "상담 직원들을 보호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배윤경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쑥대밭 됐는데 또 철원에 물 폭탄…집기 옮기며 발만 동동
  • 수도권 내 교회 소모임 감염 확산…일본에선 변종 코로나19 유행
  • 섬진강 마을은 진흙 범벅…산사태로 부부 사망
  • 다리 밑까지 차오른 대동강…개성에 쌀·특별생활비 전달
  • 조국 "검찰, 대통령 탄핵 밑자락 깔아" 주장 논란
  • 광주 평동산단 침수…유골함도 잠겨 유족들 '항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