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폭설에도 채소 가격 안정세

기사입력 2006-12-18 14:57 l 최종수정 2006-12-18 14: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 주말 폭설이 내렸지만 채소 가격은 큰 변동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농협하나로클럽에 따르면 배추는 포기당 1,150원으로 지난 주 1,500원보

다 350원 하락했고 무 역시 지난 주 950원에서 700원으로 떨어졌습니다.
대파와 시금치 등은 지난 주와 비슷한 가격에 시세가 형성됐습니다.
농협은 배추와 무의 경우 김장철이 끝나면서 수요 감소로 가격이 하락했고 오이와 대파 등은 산지 이동으로 가격이 조금 올랐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대전 카페서 남성 2명 숨진 채 발견…"대표와 직원 관계"
  • [속보] 뉴욕증시, 소매판매 증가에도 혼조 마감…다우 0.18%↓
  • [단독] '오토바이 절도' 겁 없는 10대들…경찰과 추격전
  • "화천대유 누구겁니까" 국민의힘 현장조사…이낙연 측 "수사 필요"
  • 배현진 "실버케어센터 백지화 기뻐, 숙원해결"…자화자찬 성명 뭇매
  • BTS 정국, 친형에 40억대 용산 아파트 증여…"합리적 절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