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손보사들 실적 악화에 '고민'

기사입력 2006-11-01 06:37 l 최종수정 2006-11-01 06: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손해보험사들이 영업 실적 악화로 고민에 빠졌습니다.
삼성화재는 올 회계연도 상반기 보험 영업에서 803억원의 적자를 내 작년 상반기 109억원의 흑자에서 적자로 돌아섰습니다.
현대해상도 상반기에 보험 영업에서 1천210억원의 적자를 내 적자 규모가 41.2% 커졌습니다.
LIG손해보험

역시 보험 영업의 악화로 전체 영업이익이 96.6% 급감한 23억원에 그쳤으며, 이달 초 상반기 영업실적을 발표하는 동부화재나 제일화재, 메리츠화재, 신동아화재 등도 비슷한 처지일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손보사들은 자동차보험의 손해율 악화를 가장 큰 원인으로 꼽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4차 재난지원금 19.5조 추경 확정…7월부터 손실보상
  • [속보] 안철수, 제3지대 단일화 경선서 금태섭에 승리
  • "편의점서 아들 먹을 것 사주신 여학생을 찾습니다"…훈훈한 사연 눈길
  • 홍준표 "형수에 쌍욕, 여배우와 무상연애" 이재명 또 저격
  • '58세' 데미 무어, '7억 전신성형' 후 근황 공개 '깜짝'
  • [픽뉴스] 김동성, 양육비 지급내역 단독 공개…노엘 폭행영상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