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신고포상금 내년 72억..탈세분야 급증

기사입력 2006-11-01 06:37 l 최종수정 2006-11-01 06: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내년도 국세청의 탈세관련 신고포상금 예산이 올해보다 71% 늘어나 14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획예산처가 집계한 결과 24개 정부부처가 운영중인 각종 부정행위에 대한 신고 포상금 제도는 모두 51개에 이르며, 내년도 신고 포상금 예산액은 72억원으로 올해의 67억

원보다 8%가 증가했습니다.
특히 국세청의 탈세정보 보상금 예산은 내년에 12억4천만원으로 올해의 7억4천만원에 비해 67.6%가 늘어났습니다. 그러나 검찰 등 권력기관의 직원 비리에 대한 신고 포상금 집행실적은 아예 없어 관련 포상금 예산도 내년에 대폭 줄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시사스페셜] 안철수 "윤 총장, 정권 교체에 도움 되는 방향으로 움직일 것"
  • [속보] 정부, LH 사태 관련자 부동산등록제…4대 교란행위 부당이득 이상 환수
  • '바다의 로또' 또 터졌다...추정가치 '4억 원' 용현향
  • 춘천 대학가에서 한밤 중 '묻지마 폭행'…피해자 "죽을 뻔"
  • 니콜라스 케이지, '31세' 연하와 5번째 결혼…이번엔 일본인
  • 전 AOA 권민아, "가해자 사과 안 한다"...'좋은 예' 분노 [전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