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대기업 수도권 공장 승인 11월 결정

기사입력 2006-09-29 15:42 l 최종수정 2006-09-29 15: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수도권 공장 증설을 신청한 8개 기업 가운데 4개 기업에 대한 허용 여부가 오는 11월경 결정될 예정입니다.
박병원 재정경제부 차관은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수도권 공장 증설을 신청한 팬택,

KCC, 한미약품, 현대제철 등 4개 기업에 대한 허용 여부를 오는 11월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박 차관은 하이닉스의 경우 자연보존권역에 해당되고, 지자체 유치경쟁 등으로 인해 중앙정부가 어느 편을 들어주기가 힘들어 공장 증설이 쉽지 않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SK바이오팜, 상장 동시에 '급등'…직원들 1인당 9억원 수익
  • "네X 때문에 인생 망가져"…대학 선배 30년간 스토킹한 50대
  • 코로나19 확진자 서울 누계 최소 1천335명
  • 테슬라, 자동차 업체 시총 1위…도요타도 제쳤다
  • "이춘재, 군대에서 탱크 몰며 성취감 느껴…제대 직후 첫 범행"
  • '대권주자 1위' 이낙연, 현미경 검증대에…내부서도 대응 고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