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한은 총재 "경제 체질 강화해야"

기사입력 2006-08-09 16:47 l 최종수정 2006-08-09 16: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성태 한국은행 총재는 현재 경제 성장세의 둔화에도 불구하고 단기적인 경기부양책보다는 경제의 체질 강화에 정책적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총재는 서울대 호암교수회관에서 열린 한국경제학회 주최 국제 콘퍼런스에서 단기적인 성장률 수치에 지나치게 얽매이기 보다 구조 전환에 힘서 장래를 준비하는 것이 더 바람직하다고 말했습니다.
이 총재는 특히 한국경제의 성장 모멘텀이 약화되는 듯한 모습을

보이는 것은 새로운 국제경제 질서에 적응할 수 있는 방향으로 구조조정이 진행되면서 나타나는 현상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아울러 양극화와 인구고령화 등을 풀어나가기 위해서는 민간의 창의적 혁신이 필요한 부문은 시장에 맡기고 정부는 통합 조정 기능을 발휘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김종혁, "한남동 관저, 미니멀리즘…맥주 안주 없어 땅콩 놓고 얘기해"
  • 서울 가산디지털단지 연구원 건물 화재…대응 1단계 발령
  • 집값 최대 80%·최대 4억 2000만 원 대출 가능…생애최초 보금자리론 출시
  • 美 "우크라이나 우선"…대만 무기 공급에 차질
  • [카타르] ‘日 승리' 점쳤던 박지성, 경기 직전 '패배'로 바꿔 적중한 혜안
  • [카타르] 급한대로...코에 여성용품 '탐폰' 꽂고 뛴 39세 캐나다 주장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