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수출 3천억불 시대 열리나?

기사입력 2006-08-08 15:02 l 최종수정 2006-08-08 17: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올 상반기까지 우리나라의 수출은 1500억달러를 훌쩍 넘어섰습니다.
원자재 값 상승과 국제금리 불안이 복병이지만 이런 추세라면 연말까지 연간 수출 3천억달러 시대가 열리게 됩니다.
진승일 기자가 보도합니다.


올 7월까지 우리나라의 누적 수출액은 1816억달러.

LCD·PDP 등 평판디스플레이와 석유제품, 반도체 등이 수출 증가의 견인차 역할을 담당했습니다.

이런 추세라면 올해안에 연간 수출규모 3천억달러를 넘어설 수 있다는 전망입니다.

하지만 수출 3천억달러 시대를 열기에는 곳곳에 복병이 숨어 있습니다.

LCD의 경우 중국과 대만의 거센 추격으로 재고가 쌓여 감산을 결정하는 등 공급을 조절하고 있습니다.

대미 의존도가 높은 우리 수출구조에서 미국의 경기둔화세도 우리 수출을 위축시킬 수 있는 요인입니다.

정부도 수출 독려를 위한 지원책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 나도성 / 산업자원부 무역투자진흥관 - "원자재 값 상승과 금리 등 대외여건이 어려운 상황이다. 채산성이 악화되고 있는 중소기업들에 대한 수출금융 지원 등 각종 수출지원책을 마련하고 있다."

산자부는 파업 차질분 만회를 위한 자동차 수출 확대와 부품·소재산업의 수출 증가 등으로 당분간 수출은 호조세를 보일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올해로 수출을 시작한지 60년을 맞은 우리 경제가 수출 3천억달러 시대를 열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mbn뉴스 진승일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성착취 육군 장교 'n번방' 영상 발견…"활동 멤버 추정"
  • 김만배 "4억원 유동규에 전달"…민주당 "허위"
  • "집 가진 게 죄""소득도 없는데"…종부세 저항 커져
  • 올겨울 스키장 첫 개장했더니…하루에 스키어 1천 명 몰려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TSMC, 2024년부터 美서 첨단 4나노 반도체 생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