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보이스트롯' 심형래 "'디 워2' 제작 취소 후 각설이 무대도 나갔다"

기사입력 2020-07-31 14:35 l 최종수정 2020-07-31 14: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스타투데이
↑ 사진=스타투데이

코미디계 대부 심형래가 트로트에 도전합니다.

심형래는 오늘(31일) 방송되는 MBN 200억 프로젝트 ‘보이스트롯’(기획/연출 박태호)에 출연해 올크라운에 도전합니다.

‘보이스트롯’은 시청률 11.708%를 기록, 2주 연속 지상파 포함 전 채널 시청률 1위를 차지하며 금요일 밤을 뜨겁게 달구고 있습니다. 특히 지난 방송은 분당 최고 시청률 13.166%까지 치솟으며 ‘보이스트롯’ 신드롬을 증명했습니다.

이날 방송에는 “영구 없다”는 유행어로 1980~90년대 한 획을 그었던 심형래가 출연해 화제를 모읍니다.

심형래는 영화 ‘디 워2’ 제작이 취소되며 어려운 삶을 살았다고 밝혔습니다. 지방 길거리 공연에서 노래를 부르는가 하면 심지어 각설이 무대까지도 나갔다고 합니다.

그러나 이마저도 코로나19로 인해 행사무대가 많이 사라지며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에 ‘보이스트롯’을 새로운 인생 도약의 발판으로 삼고자 출연을 결심했습니다.

무대 위에 나타난 그는 “개그계를 대표해 나왔다. 영구가 아닌 노래하는 심형래를 보여주겠다”는 당찬 포부를 드러냈습니다. 실제로 심형래는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한 표정이었다고 합니다.

심형래의 ‘보이스트롯’에 대한 남다른 열정에 레전드 심사위원들도 긴장된 표정으로 그의 무대를 지켜봤습니다.

이어 심형래는 방송 최초 전자 트럼펫 연주 실력을 뽐내는가 하면, 위트 넘치는 트로트 퍼포먼스로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는 후문입니다.

무대를 끝낸 심형래는 “수전증 걸리는 줄 알았다. 레전드 심사위원분들이 계시니까 너무 떨리

더라”라고 ‘보이스트롯’의 스케일에 놀라움을 드러냈습니다.

심사위원 혜은이는 “심형래 씨 무대에 눈물이 날 뻔했다. 아픔이 전해지는 무대였다”라며 눈시울을 붉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킵니다.

1~3회를 능가하는 출연진과 역대급 반전 결과로 기대감을 증폭시키는 ‘보이스트롯’ 4회는 31일 금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김정은 "불미스러운 일에 미안한 마음" 사과
  • 북 사과에도 남는 의문들 '월북 vs 실족'
  • 말다툼하던 지인에 흉기 휘두른 50대 남성…60대 남성 숨져
  • "걱정돼서"…길가 만취 여성 데려가 성폭행한 의사
  • 해외 언론, '김정은 사과' 긴급보도…"북 지도자 사과 극히 이례적"
  • 백신 접종일정 촉박…"신성약품이 계속 조달 맡는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