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4대궁·종묘·조선왕릉, 추석 연휴 '무료개방'

기사입력 2019-09-03 09:59 l 최종수정 2019-09-10 10:05


문화재청은 추석 연휴인 12일부터 15일까지 경복궁·창덕궁·창경궁·덕수궁과 종묘, 조선왕릉을 무료로 개방한다고 오늘(3일) 밝혔습니다.

평소 시간제 관람으로 운영하는 종묘는 자유 관람을 진행하고, 덕수궁과 창경궁 야간 관람도 무료입니다. 다만 경복궁 야간 특별관람과 창덕궁 후원 관람은 입장료를 지불해야 합니다.

앞서 문화재청은 한일관계 악화에 따른 국내관광 활성화를 위해 지난달 10∼25일에도 고궁과 조선왕릉을 무료개방했습니다.

추석을 맞아 다양한 문화행사도 펼쳐집니다. 경복궁에서는 대취타 정악과 풍물 연희를 공연하는 고궁음악회, 궁중 약차와 병과를 선보이는 생과방 체험, 수문장 교대의식을 운영합니

다.

창덕궁에서는 봉산탈춤과 줄타기가 벌어지고, 덕수궁에서는 전통춤 공연 '풍류'와 대한제국 외국공사 접견례 행사가 관람객을 맞습니다. 창경궁 고궁음악회, 종묘 모형 만들기도 진행합니다.

여주 세종대왕릉, 아산 현충사, 금산 칠백의총, 전주 국립무형유산원, 목포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에서도 다채로운 추석 행사를 개최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