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라디오스타' 안보현 "송혜교 첫눈에 반해, 6개월 동안 짝사랑"

기사입력 2018-08-08 14:08 l 최종수정 2018-08-09 15:05


배우 안보현 씨가 KBS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함께 출연한 배우 송혜교 씨를 6개월 동안 짝사랑했다며 고백했습니다.

오늘(8일) 방송예정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 스타'에서 출연한 안보현 씨는 '태양의 후예'에서 특전사를 연기하며 배우 송중기 씨와 호흡을 맞췄던 에피소드를 털어놓았습니다.

안보현 씨는 송중기 씨와 송혜교 씨 결혼을 언급하며 "저도 (송혜교를) 짝사랑했다”면서 대부분의 남자 배우와 스태프들이 당시 송혜교의 매력에 빠졌었다"며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어 "회식 자리에서 송혜교 씨의 모습을 보고 첫눈에 반

했다"고 언급했습니다.

안보현 씨는 '태양의 후예'에 이어 드라마 '숨박꼭질', '라디오 스타' 출연하게 된 것과 관련해 "고향에서 출세했다고"라며 순수한 매력을 뽐내기도 했습니다.

그밖에 안보현 씨는 과거 부산광역시 대표 복싱 선수였던 이력을 공개하며 녹화 현장에서 복싱을 선보여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