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오늘 쉴래요?] 에릭남, 뇌섹남 인증…영어에 스페인어까지 척척

기사입력 2018-03-22 14:16 l 최종수정 2018-03-22 14:19

MBN  /사진=MBN
↑ MBN <오늘 쉴래요?> /사진=MBN

가수 에릭남이 유창한 스페인어 실력으로 주변을 놀래켰다.

에릭남은 22일(오늘) 방송되는 MBN '대국민 강제 휴가 프로젝트-오늘 쉴래요?(이하 오늘 쉴래요?)'에서 출근길 직장인 리얼 섭외 전쟁을 위해 김숙⋅소유와 한 팀을 이뤄 강제 휴가의 주인공을 찾아 다녔다. 이들 세 사람이 휴가 주인공을 찾기 위해 출근길 유동인구 100만 명에 육박하는 강남역에 모습을 드러내자, 곳곳에선 떠나갈 듯 환호성이 터져 나왔다는 후문.

그 가운데 3MC는 지난 2014년 다녀온 휴가를 마지막으로 4년 동안 휴가를 떠나지 못한 베네수엘라 청년을 만났고, '가족과 함께 휴가를 떠나고 싶다'는 주인공의 희망사항을 전격 반영한 휴가 프로젝트 실현에 나섰다.

한편, 첫 외국인 휴가 주인공 탄생에 이어 주인공의 베네수엘라인 아내와 딸이 모습을 드러내자 이들 3MC는 '스페인어'라는 높은 언어의 장벽을 실감한 듯 걱정반 긴장반의 모습이 역력한 표정을 지어 보였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에릭남은 능숙한 스페인어 실력으로 호스트 역할을 제대로 해내며 주위의 놀라움과 부러움을 샀다. 영어에 이어 스페인어까지 능통하게 구사하는 놀라운 어학 실력을 선보였던 것. 무엇이든 척척 해내는 에릭남의 모습에 김숙과 소유는 "스페인어도 진짜 잘 한다" "멋있다

" “에릭남 없었으면 오늘 어쩔 뻔 했느냐” "천군만마를 얻은 기분"이라며 든든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으로 폭소를 안겼다.

이와 같은 에릭남의 모습에 네티즌들도 '역시 대세남' '끝없는 매력 폭격이네' '만사형통 순수 미소까지 국민 휴가맨 등극이다' '1가구 1보급형 시급' 등의 다양한 반응으로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방송은 22일(목) 밤 11시.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