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트럼프, 내일 중국에 초강력 `관세 패키지` 발표"

기사입력 2018-03-22 17:39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을 겨냥해 천문학적 규모의 관세를 부과하고 대미(對美) 투자를 제한하는 내용의 초강력 경제 조치를 발표한다.
21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22일 오후 12시30분(한국시간 23일 오전 1시30분)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관세를 부과하는 내용의 공문에 서명한다고 백악관이 밝혔다.
백악관의 한 관계자는 로이터에 "중국이 미국의 기술과 지식재산을 훔치거나 내놓으라고 강요하는 등 정부 주도로 시장을 왜곡한 일들에 대한 무역대표부(USTR)의 조사 결과에 근거해 어떤 조치를 취할 것인지를 대통령이 내일 발표한다"고 말했다.
구체적인 액수와 관련해서는 외신들의 관측이 엇갈리고 있다. 뉴욕타임스(NYT)와 블룸버그 통신은 관세 금액만 최소 연 500억달러(약 53조원)라고 했고, 로이터 통신은 최대 600억달

러(약 64조원) 규모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과세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최소 300억달러(약 32조원)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가 부과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관세 대상 품목은 신발과 의류에서 가전 소비제품까지 100여개에 이른다고 외신들은 보도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