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군, 내년초 관타나모 수감자 지위 재심

기사입력 2006-12-18 10:57 l 최종수정 2006-12-18 10:56

미군은 테러를 꾸민 혐의로 쿠바 관타나모 수용소에 수감된 거물급 용의자 지위에 대해 내년초에 재심합니다.
언론에

공개되는 재심 법정 심문 목적은 9.11테러를 꾸민 혐의를 받는 칼리드 셰이크 모하메드와 13명의 거물급 용의자들이 '적 전투원'인가 여부를 확인합니다.
모하메드와 13명의 용의자들은 법정 출석을 거부할 수 있는 권리를 갖고 있지만 법정은 결석여부와 관계없이 열립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