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업비트, 다단계 코인 신고 포상제 시작

기사입력 2018-03-23 13: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제공 = 업비트]
↑ [사진제공 = 업비트]
암호화폐 1위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는 불법 다단계 코인 사례 근절 및 자금세탁 방지를 위해 최초 신고자에게 현금 100만원의 포상금을 제공하는 '다단계 코인 신고제'를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최근 각종 메신저를 이용한 불법 다단계 ICO 폰지 사기 등이 사회 곳곳에서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암호화폐 투자자의 피해를 줄이고 나아가 블록체인 시장의 건전한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신고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됐다는게 업비트 측 설명이다. 운영 기간은 이날부터 내년 3월 말까지 약 1년이며, 이후 연장 여부를 검토 예정이다.
불법 다단계를 경험했거나 발견한 사람은 즉시 업비트와 수사기관에 동시 신고를 하면 해당 불법 모집 건에 대한 최초 신고자에게 현금 포상금을 수여한다.
업비트에서 진행되는 신고는 카카오에 개설되어 있는 '업비트 상담톡'에서 가능하다. 카카오에서 업비트 검색 또는 업비트 앱에서 톡으로 상담하기를 클릭 후 말을 걸고 5번 '불량사용자 신고' 버튼을 누르면 간단히 접수할 수 있다.
업비트는 자체 시스템 상에서 불법 다단계 코인 모집 사례를 다수 적발하는데 성공하기도 했다. 지금까지 총 20회 이상의 이상 사

기 행각을 발견, 크고 작은 피해를 사전에 예방 완료 및 처리중이다. 실제, 지난해 11월에는 서울경찰청을 사칭한 암호화폐 사기극을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근절, 신속한 피해 방지로 공로를 인정받아 수원중부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수여받는 쾌거를 이뤄내기도 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진솔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