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12일 잠실 넥센-두산전, 우천취소…선발 그대로

기사입력 2018-05-12 15: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한이정 기자]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넥센 히어로즈와 두산 베어스의 팀 간 5차전 맞대결이 우천으로 순연됐다.
12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넥센-두산전은 우천으로 취소됐다. 전국적으로 내린 비로 인해 잠실야구장 그라운드가 흠뻑 젖어있다. 취소가 결정된 오후 3시 40분 경에도 잠실야구장에는 비가 쏟아지고 있다.
선발 투수는 변동이 없다. 넥센과 두산은 13일 경기에 최원태와 조쉬 린드블럼을 그대로 내보내기로 결정했다.
잠실뿐 아니라 인천(SK-LG), 대전(NC-한화)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경기 역시 취소됐다.
12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넥센-두산전이 우천으로 순연됐다. 사진=MK스포츠 DB
↑ 12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넥센-두산전이 우천으로 순연됐다. 사진=MK스포츠 DB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윤석열 작심발언 파문…검찰 내부 "권력기생 검사 부끄럽다" 비판
  • 일본제철 "즉시항고 예정"…향후 자산 매각 절차는?
  • 코로나19 확진자 병원·격리자 별도 고사장서 수능 본다
  • 부동산·공수처 후속법 통과…통합당 앉은 채 표결 불참
  • 수도권에 13만 가구 추가 공급…'50층 재건축' 열리나?
  • 서울 곳곳 차량 통제 해제…잠수교는 사흘째 출입 통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