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권창훈, 풀타임 출전…디종은 리옹에 2-5 패배

기사입력 2018-04-21 07:41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리종에서 뛰고 있는 권창훈이 풀타임 활약을 펼쳤지만 팀의 패배를 막지 못했다.
디종은 21일(한국시간) 프랑스 스타드 가스톤 제라르에서 열린 올림피크 리옹과의 2017-18시즌 리그앙 34라운드 홈경기에서 2-5로 패했다.
이날 패배로 디종은 승점 42점으로 12위에 머물렀고, 리옹은 승점 69점으로 리그 3위를 유지했다. 리옹은 다음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권 획득에 청신호를 이어갔다.
디종 권창훈. 사진=AFPBBNews=News1
↑ 디종 권창훈. 사진=AFPBBNews=News1
이날 권창훈은 우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리옹은 전반 4분 데파이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디종이 전반 26분 슬리티가

동점골을 터트렸다. 하지만 디종은 후반 5분 로시에의 자책골로 실점했고, 3분 뒤 페키르의 추가골이 터지면서 리옹이 달아났다.
디종은 슬리티가 후반 10분 추격골로 희망을 살렸다. 리옹은 트라오레가 후반 32, 37분 연속골로 디종의 추격의지를 꺾어버렸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