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V리그] ‘꼴찌→1위’ 한국도로공사, 3시즌 만에 정규리그 우승

기사입력 2018-03-03 17:34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꼴찌의 기막힌 반전이다. 여자프로배구 한국도로공사가 3시즌 만에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한국도로공사는 3일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흥국생명과의 2017-18시즌 V리그 여자부 6라운드서 세트스코어 3-0(25-15 25-19 25-22)으로 이겼다.
이로써 한국도로공사는 21승 8패(승점 62)를 기록하며 잔여 경기 결과에 관계없이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했다.
한국도로공사는 3시즌 만에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한국배구연맹 제공
↑ 한국도로공사는 3시즌 만에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한국배구연맹 제공

2위 IBK기업은행(승점 55)과 승점 7차다. 2경기씩 남겨둔 가운데 IBK기업은행이 전승을 거둬도 순위는 뒤바뀌지 않는다.
한국도로공사의 정규리그 우승은 통산 3번째로 2014-15시즌 이후 3시즌 만이다. 또한, 챔피언결정전으로 직행한다.
5전3선승제의 챔피언결정전은 오는 23일부터 시작한다. 한국도로공사의 상대는 IBK기업은행과 현대건설의 플레이오프 승자. 3전

2선승제의 플레이오프는 17일부터 열릴 예정이다.
김종민 감독은 “지난 시즌 최하위에 그쳤는데 올 시즌 1위를 차지했다. 선수들의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선수들이 똘똘 뭉친 게 우승의 힘이었다. 다들 개인 욕심보다 팀을 위해 헌신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