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토트넘 레버쿠젠, 손흥민 활약에도 0대 0 무승부

기사입력 2016-10-19 07:23

토트넘 레버쿠젠이 눈길을 모은다. 손흥민이 1년 2개월 만에 친정팀을 상대한 토트넘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레버쿠젠과 무승부를 거뒀기 때문.

토트넘은 19일 오전 3시45분(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바이아레나에서 킥오프한 2016~2017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E조 3차전 레버쿠젠과 경기에서 전,후반 90분 동안 치열한 공방전을 벌였다. 0-0 무승부로, 토트넘은 1승1무1패(승점 4)를 기록했고 레버쿠젠은 3경기 연속 무승부(승점 3)에 그친 셈이다.

토트넘은 후반 18분 얀센 대신 무사 뎀벨레를 투입, 손흥민을 원톱으로 올렸다. 레버쿠젠 역시 후반 막판 치차리토 대신 율리안 브런트까지 투입했지만 0-0 무승부 결과를 낳았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