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삼성, 썬더스 해피포인트 적립 실시

기사입력 2013-10-28 16:58

[매경닷컴 MK스포츠 서민교 기자] 프로농구 서울 삼성이 '썬더스 해피포인트”' 모금행사를 진행한다. 썬더스 해피포인트는 선수단의 개인 성적에 따라서 일정 금액을 모금해 소외계층을 돕는 행사이다.
정규리그 기록 기준 김동광 감독은 1승당 30만 원, 김승현 선수는 어시스트 1개당 4만 원, 이동준 선수는 리바운드 1개당 2만 원, 이시준 선수는 스틸 1개당 5만 원을 적립한다. 정규리그동안 적립된 모금액은 시즌 종료 후 삼성사회봉사단을 통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된다.
삼성은 2005-

2006시즌부터 지난시즌까지 썬더스 해피포인트 성금 1억 5,693만원을 희귀 난치병 및 소년소녀가장에게 후원해왔다. 지난시즌 썬더스 해피포인트는 2749만 원이 적립되었고 이 금액은 소아암 환아들 치료에 지원되었다. 2011년부터는 선수들이 삼성서울병원을 직접 방문하여 소아암 환아들의 쾌유를 비는 시간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min@maekyung.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