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삼성, 채태인‧박석민 ‘체인지’…이승엽 선발 유지

기사입력 2013-10-28 16:34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서민교 기자]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가 박석민과 채태인을 바꾼 선발 라인업으로 4차전에 나선다. 이승엽은 6번 자리를 지켰다.
삼성은 28일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두산 베어스와의 한국시리즈(7전4선승제) 4차전에서 일부 타순을 조정한 라인업을 발표했다.
삼성 라이온즈 채태인이 28일 잠실구장에서 열릴는 2013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와의 한국시리즈 4차전에 3번 선발 출장한다. 사진=MK스포츠 DB
삼성 라이온즈 채태인이 28일 잠실구장에서 열릴는 2013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와의 한국시리즈 4차전에 3번 선발 출장한다. 사진=MK스포츠 DB
삼성은 3차전 라인업과 큰 변화는 없었다. 김태완이 그대로 2번에 나서고 이승엽이 6번, 포수 이지영이 8번으로 3차전과 동일하다.

반면 3차전 3번 박석민과 5번 채태인이 자리를 바꿔 4차전에서는 채태인이 3번을 맡고 박석민이 5번으로 나선다.
1승2패로 뒤진 삼성은 배영섭(중견수)-김태완(2루수)-채태인(1루수)-최형우(좌익수)-박석민(3루수)-이승엽(지명타자)-박한이(우익수)-이지영(포수)-정병곤(유격수)으로 4차전 라인업을 구성했다.
[min@maekyung.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