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근로자 임금 1년 만에 증가…양극화 심화

기사입력 2010-03-02 12:34 l 최종수정 2010-03-02 14:27

지난해 4분기 근로자 임금이 1년 만에 증가했지만, 양극화 현상은 더욱 심화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노동부에 따르면 근로자 5인 이상 사업체의 근로자 1인당 월평균 임금총액은 271만 1천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9% 상승했습니다.
1년 만에 첫 증가로 노동부는 "경기가 좋아지면서 특별급여와 초과급여가 증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100인 이상 299명 이하 대형 사업장의 근로자들의 임금은 267만 6천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3%나 증가했지만, 5~9명의 소규모 사업장은 2.9% 감소해 양극화 현상이 두드러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