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조폭 연계' 필로폰 마약 사범 적발

기사입력 2010-03-01 12:06 l 최종수정 2010-03-01 12:06

국내 조직 폭력배와 연계해 멕시코에서 필로폰을 몰래 들여온 국제마약사범이 미국 마약청과의 공조 수사를 통해 검찰에 적발됐습니다.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는 국내 판매총책인 조직폭력배 서 모 씨 등 3명을 구속 기소하고, 멕시코에 머물며 필로폰을 공급한 문 모 씨 등 12명을 지명수배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1월 초 국제특송화물을 이용해 멕시코산 필로폰 48.2g을 미국을 거쳐 밀반입한 혐

의를 받고 있으며, 필로폰을 앨범이나 머리손질기구 속에 숨긴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검찰은 이들 외에도 지난해 12월부터 시작된 집중 단속을 통해 모두 103명을 적발하고 조직폭력배 3명을 포함 43명을 구속 기소했습니다.

<김경기 / goldgame@mk.co.kr>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