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너희들은 개·돼지" 명지대 교수 폭언 논란

기사입력 2018-06-08 11:33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명지대학교 건축대학 교수가 학생들을 상대로 폭언과 갑질을 일삼았다는 주장이 제기돼 학교 측이 진상조사에 착수했다.
8일 명지대에 따르면 건축대학교 소속 학생 30명 등은 전공교수 A씨가 '개·돼지'라고 비하하는 등 막말을 일삼았다며 그를 규탄하는 대자보를 교내에 내걸었다.
A교수는 전공수업 도중 학생들을 '패배자'라고 비하하거나 '개·돼지'에 비유하며 모욕적인 발언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또 학생들은 대자보를 통해 A교수가 종교활동이나 개인업무를 강요하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학생들은 "A교수를 교육자로 인정하지 않는다"라며 규탄 대자보

와 탄원서를 접수했고 학교 측은 A교수를 수업에서 배제 조처하고 사건의 진상을 확인하고 있다.
명지대 관계자는 "A교수가 진상조사위원회에 한 차례 입장을 밝힌 바 있다"면서 "다음 주에 나올 진상조사 결과를 보고 향후 조처를 결정할 것"이라고 전했다.
[디지털뉴스국 조하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