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주여성에 커피 사주고 호의 베풀던 50대 남성…알고보니

기사입력 2018-02-19 08: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외국인 이주여성에게 친절을 베풀며 접근해 현금을 훔친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베트남 이주여성에게 접근해 현금 15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절도)로 50대 최모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최씨는 지난해 7월 7일 오전 11시께 광주 동구 한 병원 앞 벤치에서

베트남인 이주여성 30대 A씨가 휴대전화 케이스 안에 넣어둔 현금 15만원을 몰래 빼내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전남 나주지역에서 함께 버스를 탄 적이 있는 인연을 빌미로 접근한 뒤 커피를 사주며 호의를 베풀었으며, 경찰은 7개월 동안 추적한 끝에 최씨를 검거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달리던 전동 킥보드와 부딪친 60대 남성 3일째 중환자실에
  • [속보] 서울시, 내일부터 종교시설 집합제한 명령
  • '고구마 대신 사이다?'…여권, 차기 대권구도 '요동'
  • 이해찬 대표, 생방송서 성금 봉투 못 찾는 해프닝
  • 의사 집단휴진, 대형 병원 혼란 없어…밤 10시까지 연장 근무
  • 수자원공사 "댐 방류량 5배 넘게 늘려요"…20분 전 통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