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영장 기각 탄핵심판에 영향 줄까…전문가들 “영향 없다”

기사입력 2017-01-20 09:53 l 최종수정 2017-01-20 13: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이 어제(19일) 기각됐는데, 이것이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심판에도 영향을 줄까요?
전문가들은 거의 영향을 주지 않을 거로 전망했습니다.
우종환 기자입니다.


【 기자 】
시민들의 관심은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으로 쏠렸습니다.

일각에서 이재용 삼성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기각이 탄핵심판에 영향을 줄 것이라는 얘기가 나왔기 때문입니다.

전문가들의 생각은 달랐습니다.

대부분, 구속영장 기각이 탄핵심판에 미치는 영향은 미미할 거라고 내다봤습니다.

▶ 인터뷰(☎) : 홍완식 / 건국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 "(탄핵 소추 사유로 제시된) 중대한 사안에 뇌물죄 말고도 많이 있기 때문에 탄핵 사건에 영향 주는 건 아주 미미할 것이다."

또한, 탄핵심판은 탄핵 소추 사유만을 따지기 때문에 영장 기각이 직접 영향을 줄 수는 없다고 설명합니다.

▶ 인터뷰(☎) : 노희범 / 변호사(전 헌법연구관)
- "대통령이 권한 남용해 법률 위반했느냐 이러한 위반 행위가 대통령을 파면할 정도로 중대한 행위냐 아니냐를 따지게 됩니다."

영장이 기각된 것일 뿐 유죄냐 무죄나갸 갈린 것이 아니라는 점도 거론됩니다.

「서울 지역의 한 지방법원 판사는 "무죄이거나 증거가 없다는 게 아니라 법리 다툼이 있다는 것"이라며 의미 확장을 경계했습니다.」

난관에 부딪힌 뇌물죄 수사와 달리 탄핵심판은 순조롭게 진행될 전망입니다.

MBN뉴스 우종환입니다. [ ugiza@mbn.co.kr ]

영상편집 : 김민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이강인 선발 출전…'종아리 통증' 김민재는 제외
  • 남욱 "대장동 최종결정권자는 이재명"…김만배 측 "진술에 과장 있다"
  • '자녀 입시비리·감찰무마' 조국에 '징역 5년' 구형
  • 트럭에 쇠구슬 쏜 노조원 3명 체포…공정위도 화물연대 압박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