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울산 고속도로 사고 운전자 사망…심장질환 등으로 운전 중 의식 잃어

기사입력 2016-10-18 15:25

울산 고속도로 사고 운전자 사망…심장질환 등으로 운전 중 의식 잃어

울산 고속도로 사고 / 사진=연합뉴스
↑ 울산 고속도로 사고 / 사진=연합뉴스

18일 오전 11시께 울산시 울주군 울산고속도로 언양 기점 3km 지점에서 트레일러가 앞서 달리던 승용차와 도로변 전광판 기둥을 들이받은 뒤 중앙분리대를 충돌하고 멈춰서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가 도착했을 때 운전자 하모(64)씨는 의식이 없는 상태였습니다. 운전자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트레일러는 2차로를 달리다 갑자기 1차로 쪽으로 방향을 바꾸면서 베르나 승용차를 추돌한 뒤 교통정보를 안내하는 전광판 기둥을 들이받았습니다.

잇단 충격 후에도 1km가량 진행하던 트레일러는 서서히 속도를 줄이다가 중앙분리대를 충돌하고 멈춰 섰습니다.

곡물이 가득 실린 적재함 측면이 찢어지면서 곡물이 도로에 쏟아지기도 했습니다.

다행히 하씨를 제외한 다른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넘어진 전광판을 철거하고 사고 트레일러를 견인하는 작

업 등으로 한 때 2개 차로가 모두 통제되면서, 울산고속도로 언양 방면으로 2시간여 동안 정체가 빚어졌습니다.

경찰은 "아침에 가슴이 아프다며 병원에 갔다가 출근했다"는 하씨 가족 진술을 토대로 하씨가 갑작스러우 심장질환 등으로 의식을 잃은 것으로 보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