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특별재난지역 21개 시.군 추가 선포

기사입력 2006-08-10 11:57 l 최종수정 2006-08-10 13: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제3호 태풍 '에위니아'와 집중호우로 큰 피해가 난 경기도 안성시 등 전국 21개 시.군 지역이 특별재난지역으로 추가 선포됐습니다.
이에 따라 지난 7월9일부터 29일까지 발생한 태풍과 집중호우로 선포된 특별재난지역은 1차때의 강원도 평창군 등 18개 시.군을 포함해 모두 39개 지역으로 늘어났습니다.
이번에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시.군은 안성시를 비롯해 춘천시, 강릉시, 영월군, 화천군, 철원군, 제천시, 단양군, 진천군, 음성군, 괴산군, 여수시, 고흥군, 성주군, 사천시, 김해시, 밀양시, 양산시, 함안군, 창녕군, 거창군 등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우루과이전 2골' 페르난드스 "한국과 3차전, 이기고 싶다"
  • [속보] 尹대통령 "오늘 시멘트 분야 운송거부자 업무개시명령 발동"
  • "대가리 박아"…군대서 재밌는 얘기 못한다고 머리박게 한 20대 집행유예
  • 경찰, 한동훈 장관과 가족 신변보호 조치…자택 순찰 강화
  • 심한 학대로 '안구적출'까지…강아지 학대범은 두 달째 오리무중
  • 퇴장 당한 벤투, 심판에게 무슨 말 했나…"부적절한 발언 없었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