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홍영표 "이달 인터넷은행 규제혁신 반드시 처리"

기사입력 2018-08-08 11:42

더불어민주당이 인터넷전문은행의 필요성을 잇따라 강조하면서 이번 달 안에 관련 법안을 처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추미애 당대표는 오늘(8일) 오전 최고위원회의에서 "혁신성장이 성공하려면 시의적절한 규제 개혁과 일관된 정부 지원이 필요하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추 대표는 은산분리 완화 우려에 대해 "대주주의 자격을 제한하고 내부 거래를 금지할 것"이라며 "규제개혁이 경제민주화 원칙을 넘어서는 일은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홍영표 원내대표 역시 "은산분리 예외는 인터넷은행에만

인정해주는 것"이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이번 조치로 대주주의 사금고화가 우려된다는 지적에 대해선 "이중, 삼중의 안전장치를 만들어 그런 우려를 예방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홍 원내대표는 여야 합의에 따라 8월 안에 인터넷은행에 대한 규제혁신을 반드시 처리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 박유영 기자 / adelei@naver.com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