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비선실세 최순실?…檢 '문체부 불러 묻겠다'

기사입력 2016-10-18 16:17

비선실세 최순실?…檢 '문체부 불러 묻겠다'

최순실/사진=연합뉴스
↑ 최순실/사진=연합뉴스

청와대 개입 의혹이 제기된 미르· K스포츠재단 관련 고발 사건을 수사하는 검찰이 이 재단의 설립 경위를 확인하고자 문화체육관광부 관계자를 불러 조사할 방침입니다.

18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한웅재 부장검사)는 재단 설립 허가를 관장하는 문체부 담당 부서 관계자를 조사하고자 출석 일정을 조율하고 있습니다.

검찰은 지난달 시민단체 투기자본감시센터가 두 재단의 설립과 모금 등에 청와대가 부당하게 개입했다는 의혹을 밝혀달라며 '비선 실세'로 지목된 최순실(최서원으로 개명)씨와 안종범 청와대 정책조정수석 등을 고발한 사건을 수사 중입니다.

두 재단과 관련해선 거액의 대기업 출연금을 모은 배후에 청와대가 있는 것 아니냐는 의혹과 함

께 문체부의 '초고속 법인 설립 허가', '창립총회 회의록 거짓 작성' 의혹 등이 제기된 상태입니다.

이와 관련해 검찰은 문체부 관계자를 상대로 두 재단이 어떻게 설립됐는지, 설립 과정에 문제가 있었던 건 아닌지부터 확인하고 모금의 불법성 여부 등을 차례로 조사하겠다는 계획입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