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미 의회 합동연설]박 대통령 미 의회 영어 연설…박수 40번

기사입력 2013-05-09 07:00 l 최종수정 2013-05-09 07: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박근혜 대통령의 미 의회 상하원 합동연설이 성공적으로 끝났습니다.
이례적으로 영어로 한 박 대통령의 연설에 의회에서는 박수가 40번이나 터져 나왔습니다.
김은미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진회색 정장을 입은 박 대통령이 미 의회 연단에 섰습니다.

34분 동안 계속된 박근혜 대통령의 영어 연설.

▶ 인터뷰 : 박근혜 / 대통령
- "소중한 역사를 공유해 온 한국과 미국이 앞으로 만들어 갈 새로운 역사가 기대됩니다."

미 의회에서 영어로 연설한 역대 대통령은 이승만 노태우 김대중 전 대통령에 이어 네 번째입니다.

의회에서는 기립박수 6번을 포함해 무려 40번이나 박수갈채가 터져 나왔습니다.

박 대통령은 한미 동맹이 새 시대를 맞은 만큼, 이젠 지구촌 번영을 위해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SYNC : 박근혜 / 대통령
- "저는 오랫동안 한미동맹의 궁극적인 목표는 전 인류의 행복에 기여하는데 있어야 한다고 믿어왔습니다."

박 대통령은 지금까지 한미 동맹이 북한의 위협과 도발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었지만, 앞으로 한미동맹은 평화롭고 행복한 통일 한국을 향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인터뷰 : 박근혜 / 대통령
- "한국과 미국이 함께하는 미래는 삶을 더 풍요롭게 지구를 더 안전하게, 인류를 더 행복하게 만들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 스탠딩 : 김은미 / 기자
- "미 의회 상하원 합동연설을 성공적으로 마친 박 대통령은 잠시 뒤 LA로 이동해 창조경제 리더 간담회를 가질 예정입니다. 워싱턴에서 MBN뉴스 김은미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대통령실行' 박민영, '일베 표현' 사용 논란에 "동생이 작성" 선 그어
  • 김여정 "북한 코로나19 남측 탓…강력한 보복 대응 검토"
  • 대통령실 '반지하 참변' 홍보물에…조국 "소름 끼친다"
  • [단독] 반지 훔친 10대...'불법 성착취물'까지 판매 시도
  • '담배꽁초 튀김' 치킨집 적반하장 태도 논란 빚더니 결국 폐업
  • 혼수상태로 딸 낳고 깨어난 伊 기적의 여성…마침내 가족의 품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