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분양 HOTSPOT] 사대문안 청계천변 핵심입지에…전철만 4개 사통팔달

기사입력 2020-08-02 17: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광화문, 을지로, 종로 등 서울 도심 업무지구를 걸어서 출퇴근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청계천 산책길도 가까운 사대문 안 직주근접 주택이 오랜만에 공급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서울 중구 세운재정비촉진지구(3-1, 3-4·5블록)에서 '힐스테이트 세운 센트럴'(투시도)을 분양한다고 2일 밝혔다. 세운지구 노른자 땅에 위치한 지하 8층~지상 27층, 3개동, 총 1022가구 규모 주상복합단지다. 아파트 535가구와 도시형 생활주택 487가구 중 도시형생활주택부터 분양된다. 전용 25㎡ 24실, 42㎡ 96실, 45㎡ 48실, 46㎡ 72실, 49㎡ 247실로 구성돼 있다. 전국 만 19세 이상이라면 청약통장 없이 누구나 분양받을 수 있고 당첨 제한도 없다.
'힐스테이트 세운 센트럴'은 사대문 안 세운지구 핵심 입지인 데다 이곳에 들어서는 첫 힐스테이트 브랜드로 주목된다. 세운지구는 전체 개발 면적이 약 43만9000㎡(12만2000평)에 달하는 서울 도심 최대 도시재생사업이다. 지난 6월 14년 만에 세운 6구역에서 첫 분양이 나왔고 도시재생이 마무리되면 총 1만가구에 달하는 주거시설과 업무 상업시설이 조성돼 미래가치 상승이 기대된다.
먼저 쿼드러플 역세권 입지가 돋보인다. 지하철 2·3호선 환승역 을지로3가역과 지하철 1·3·5호선 환승역 종로3가역 등 4개 노선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3호선 전철과 남산 1·3호 터널을 통해 강남권 진출도 용이하다.
생활편의시설도 풍부하다. 중구청, 우체국, 경찰서 등 관공서는 물론 충무스포츠센터, 장충문화체육센터 등 공공체육시설도 가깝다. 신세계백화점, 롯데백화점, 롯데영플라자, 롯데마트 등 대형쇼핑시설과 광장시장, 방산시장 등 재래시장은 물론 현대시티아울렛, 두타몰 등 동대문상권 접근성도 좋다. 인사동, 명동, CGV, 메가박스, 영풍문고 등 문화시설과 인제대

백병원, 제일병원 등 의료시설을 이용하기도 편리하다. 청계천 바로 앞이라 청계천 조망이 가능할 뿐 아니라 남산, 종묘공원, 남산골공원, 장충단공원 등 녹지시설과도 가깝고 운현초, 리라초, 숭의초 등 명문 사립초등학교 통학도 용이하다.
견본주택은 서울시 용산구 갈월동 5-11 일원에 열었다.
[이한나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둔기로 수차례 내리쳐…새끼 보는 앞에서 어미개 잔혹 살해
  • [단독] 또 "교도소 갈래"…코로나 생활고가 빚은 자폭 범죄
  • 택배노조 "분류작업 거부 철회"…추석 고비는 넘겼지만
  • [단독]카카오페이서 잇따른 부정 결제…금감원 사실상 방치
  • 닷새째 중환자실서 의식불명…'인천 라면 화재' 형제 상태는?
  • 임상 2·3상 계획 승인 셀트리온 치료제 실제 접종은 언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