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윌로펌프, 국내 최초 급탕 전용 펌프 Wilo IL-Ⅰ출시

기사입력 2018-08-08 17:07


윌로펌프(대표 김연중)가 국내 최초 급탕용 KC 인증을 받은 고효율 인라인 펌프 Wilo IL-Ⅰ를 출시했다. 이번 신제품은 스테인리스 스틸 인라인 펌프로 녹물과 고착 현상이 발생하지 않아 펌프의 수명이 길어졌으며, 유지보수 비용도 절감돼 경제 효과가 기대된다.
금속의 부식 반응은 배관 속 물의 온도가 60~80℃ 사이일 때 최대로 발생한다. 눈에는 보이지 않지만 우리가 사용하는 온수 속에 미세한 녹이 포함될 수 있는 까닭이다. 이에 윌로펌프는 스테인리스 스틸을 적용해 녹물 발생 없이 위생적이고 안전하게 온수를 사용할 수 있게 했다.
Wilo IL-Ⅰ는 또한 3차원 유동 해석을 기반으로 급탕 유량에 맞춘 최적화 설계가 적용돼 기존 모델에 비해 에너지 효율이 약 10% 높다. 윌로펌프는 신제품에 대해 정부의 고효율 에너지 기자재 인증

취득을 진행하고 있다.
윌로펌프 관계자는 "신제품이 급탕 전용 KC 인증을 받은 시점은 올해 7월이지만 이미 롯데월드타워와 같은 대형 프로젝트에 납품된 바 있다"며 "주요 건설사로부터 인정받은 신뢰성을 바탕으로 소비자들의 안전한 온수 사용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진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