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롯데멤버스, 롯데자이언츠와 유니세프 사회공헌 협약 맺어

기사입력 2018-04-30 16:54


롯데멤버스(대표 강승하)는 지난 27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롯데자이언츠와 함께 유니세프의 '스쿨 포 아시아(Schools for Asia)' 사회공헌 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롯데멤버스 강승하 대표이사, 롯데자이언츠 김창락 대표이사,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송상현 회장 등이 참석했다.
롯데멤버스는 아시아 어린이들에게 희망을 전달하기 위해, 작년부터 2년 연속 유니세프와 사회 공헌 협약을 맺고 '스쿨 포 아시아' 기금 조성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협약에 따르면 롯데멤버스와 롯데자이언츠는 2018 시즌 경기 관람객들이 부산 사직구장을 찾을 때마다 관중 1명당 후원금 100원씩을 적립해 관중 100만명, 1억원 기부를 목표로 한다. 시즌 종료 후에는 유니세프에 시즌 기간 동안 모인 후원금을 전달해 '스쿨 포 아시아' 캠페인을 지원할 예정이다.
신병휘 롯데멤버스 마케팅부문장 상무는 "이번 후원은 사람과 세상에 이로운 가치를 창출하고자 하는 롯데멤버스의 기업 가치에 따라 어려운 환경의 아시아 지역 어린이들이 꿈을 펼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일회성 후원 보다는 꾸준한 관심과 지원을 통해 사회 공헌 효과를 극대화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방영덕 기자]
사진 왼쪽부터 롯데멤버스 강승하 대표,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송상현 회장, 롯데자이언츠 김창락 대표
↑ 사진 왼쪽부터 롯데멤버스 강승하 대표,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송상현 회장, 롯데자이언츠 김창락 대표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