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개성공단 근로조건 '양호'"

기사입력 2006-09-15 10:47 l 최종수정 2006-09-15 10: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파울 호이네스 주한 덴마크 대사는 북한 개성공단의 근로여건이 물리적인 환경면에서 다른 나라들에 비해 결코 뒤지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지난 8일 덴마크 국회의원들을 이끌고 개성공단을 방문했던 호이네스 대사는 '미국의 소리'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개성공단의 근로조건은 이른바 노동착취업소의 근로조건과는 전혀 달랐다고 주장

했습니다.
그는 임금문제라든가 논란이 되고 있는 다른 조건들에 대해서 얘기하는 것이 아니라 개성공단 내에서 일하는 노동자들의 물리적인 환경에 대해 말하는 것이라며 그런 면에서 개성공단의 근로조건은 세계 곳곳에 적용되는 기준으로 볼 때 수준이 결코 낮지 않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조상님 일찍 왔어요"…귀성 자제 요청에 이른 성묘 행렬
  • [종합뉴스 단신] 이재명, 지역화폐 단점 지적한 윤희숙에 "공개 토론하자"
  • 평택 폐기물재활용시설 화재로 2명 사망…주말 전국 화재 잇따라
  • 추미애 보좌관 "휴가 대리 신청" 진술…민원실 통화 기록은 '없어'
  • [뉴스추적] 김홍걸 제명 '일파만파'…이낙연 '당 기강잡기?'
  • 재감염 의심사례 조사…거리두기 2단계 연장 여부 내일 결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