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MBN '돌싱글즈' 이아영, '꽁냥 동거' 중 장거리 연애 고민…최종 선택 바뀔까

기사입력 2021-08-23 11:22 l 최종수정 2021-11-21 12: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아영X추성연, 달콤 치사량 초과한 '썸'으로 반응 폭발!
배수진X최준호, 손님맞이 도중 아들들 '취침 전쟁'
이혼남녀 직진 로맨스 MBN '돌싱글즈', 매주 일요일 밤 9시 20분 방송!


"이래서 뭘 모를 때 연애해야 하나 봐…"

MBN '돌싱글즈' 이아영이 추성연과의 '꽁냥 동거' 도중 장거리 연애에 관한 진지한 고민을 시작하며, 최종 선택의 변수를 예고했습니다.

22일 방송된 MBN '돌싱글즈' 7회에서는 뜨거웠던 동거 첫날 밤을 보내고 둘째 날을 맞은 이아영X추성연 '아추 커플', 네 살 동갑내기 아들 둘과 육아 전쟁을 시작한 배수진X최준호 '준수 커플', '열일' 회사 생활 도중 첫 주말을 함께 보내게 된 박효정X김재열 '열정 커플' 등 세 '돌싱 커플'의 현실적인 동거 이야기가 담기며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박효정X김재열은 바쁜 직장인 커플답게 배달 음식으로 간단하게 점심을 해결했습니다. 식사 도중 김재열은 '열정 커플'의 웨딩 사진을 가만히 지켜보던 중 "이탈리아 신혼 여행에서 웨딩 스냅을 찍었는데, 출고가 오래 걸려서 이혼 후 사진이 나왔다"는 씁쓸한 이야기를 전해 박효정에게 위로를 받았습니다.

주말을 맞은 두 사람은 서로가 사준 옷을 입고 데이트에 나섰습니다. 서로의 취향을 딱 맞춘 옷으로 자연스러운 '커플룩'이 완성됐습니다. 이들이 찾아간 사주 카페에서 역술인은 "음과 음이 만나 충돌을 일으키는 상극 궁합이다, 전체적인 점수는 60점으로 노력이 필요한 사주"라고 밝혀 "이렇게 안 맞을 수가 있나"라는 탄식을 유발했습니다. 더욱이 역술인은 김재열에게 "여자가 없는 황무지 사주"라고 '팩폭'라는가 하면, 박효정에게는 "정신적으로 성숙한 남자를 만나라"고 조언해 묘한 분위기가 만들어졌습니다.

배수진X최준호의 동거 하우스에서는 네 살 '에너자이저' 아이들을 재우기 위한 대작전이 펼쳐졌습니다. 책을 계속 읽어주며 아이들을 재운 뒤 최준호는 마라탕을 포장하기 위해 집을 나섰지만, 잠에서 깬 아들 이안이가 대성통곡해 서둘러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배수진은 최준호 대신 이안이를 달래며 엄마 역할을 톡톡히 해냈지만, 결국 몸살 기운을 보이며 힘들어했습니다. 마라탕을 허겁지겁 먹으며 배를 채운 최준호는 밖에서 사 온 약을 챙겨준 뒤 배수진의 손을 주무르는 다정함을 보였습니다.

다음 날 저녁에는 최준호의 절친 형님들이 집을 방문해 인사를 나눴습니다. 최준호의 친구들은 "밝은 네 표정을 다시 보게 될 줄은 몰랐다"며 응원을 건넸습니다. 최준호 또한 "동거를 통해 서로 엄마-아빠의 역할에 대해 이해를 하게 됐다"며 미소를 보였습니다. 그 사이 배수진은 혼자서 두 아이를 재우는 데 성공, 술자리에 합류했지만 아이들은 금세 일어나 소리를 질러 이들을 '멘붕'에 빠뜨렸습니다. 두 사람의 계속된 취침 시도에도 버선발로 방 탈출을 하는 아이들의 해맑은 얼굴이 '웃픔'을 안겼습니다.

추성연X이아영은 진한 포옹을 나눈 첫날 밤 후 더욱 달콤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이아영은 출근하는 추성연을 위해 아침 식사를 준비하고 마트에서 저녁 장을 보는가 하면, 퇴근한 추성연은 파스타와 스테이크, 샐러드를 순식간에 뚝딱 만들어 이아영에게 만찬을 대접했습니다. 식사 도중 "말을 편하게 하자"는 추성연의 제안에 존댓말 모드를 해제한 두 사람은 더욱 가까워진 케미로 4MC를 흐뭇하게 했습니다.

며칠 뒤 '아추 커플'은 이아영의 고향인 아산으로 향해 고향 친구들과 만났습니다. 날카로운 면접을 거친 뒤 친구들은 두 사람의 만남을 진심으로 응원해줬고, 추성연이 먼저 근무지로 향하면서 이아영만 남아 친구들과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이 자리에서 이아영은 "프로그램이 끝나도 만날 거냐"는 질문에 '장거리 연애'라는 난관을 언급한 뒤, "이래서 뭘 모를 때 연애하라는 건가 보다, 슬프지만 따져봐야 할 일"이라며 고민에 잠겼습니다. 그런 뒤 이아영은 추성연이 근무를 떠난 밤, 쓸쓸하게 하루를 마무리하는 모습으로 여운을 남겼습니다.

어느덧 일상이 된 세 돌싱 커플의 동거 생활 속에서 현실적인 부분이 점차 고개를 들며 궁금증을 유발한 한 회였습니다. 시청자들은 "재열 님의 웨딩 스냅 이야기에 괜스레 짠했네요, 잘 공감해주는 효정 님이 옆에 있어서 다행!", "사주 카페에서 X만 연속 4번 받은 열정 커플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요?", "수진 님, 엄마로서의 모습이 너무 달리 보여요, 두 분이 육아 동지로 의지하는 모습이 좋아 보입니다", "래윤·이안이

가 계속 일어나는 파국 엔딩에서 대폭소했네요", "꽃길만 걸을 줄 알았던 아추 커플에게도 새로운 난관이 생겼네요", "추수종과 이희라의 달달함이 사라지면 안 돼요! 열렬히 응원합니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냈습니다.

돌싱남녀들의 연애X동거 프로젝트를 다루는 러브 버라이어티 MBN '돌싱글즈'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20분 방송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신규확진 4,954명…오미크론 누적 36명 "우세종 될 듯"
  • '국힘 선대위' 노재승 "5·18, 대한민국 성역화 1대장"…與 "일베 버금"
  • 조동연 측 "성폭행 증거 있다…부정행위·불륜 아냐"
  • 40대 탈북자, 의붓딸 살해 후 투신…"자주 다퉈"
  • 홍준표, '사생활 논란' 조동연에 "기막힌 사람" 혹평
  • [제보/단독] 1.6억 원 짜리 포르쉐, 차 키 인식 못해도...회사는 “그냥 타는 수밖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