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곡성’ 개봉 첫날 17만명 관람…‘시빌 워’ 제치고 1위

기사입력 2016-05-12 08:51


나홍진 감독의 신작 ‘곡성’이 개봉 첫날 17만명의 관객을 끌며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를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12일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곡성’은 11일 밤 개봉돼 전국 891개 스크린에서 2천147회 상영되면서 관객 17만391명(매출액 점유율 53.6%)을 모았다.
지난달 27일 개봉해 14일간 1위를 지키며 700만명을 돌파한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시빌 워’)는 같은 날 8만583명(25.6%)에 그쳐 2위로 밀려났다.
특히, ‘시빌 워’는 전날 전국 1444개 스크린에서 5411회 상영되며 ‘곡성’의 2.5배가 넘는 상영횟수를 기록했지만, 관객 수는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또 ‘곡성’의 첫날 박스오피스는 전야 개봉의 결과여서 앞으로의 흥행

추이에 관심이 쏠린다. 이날 오전 8시30분 현재 예매점유율은 52%를 달리고 있다.
영화는 한 농촌 마을에 외지인이 나타난 뒤 연이어 발생하는 괴이한 살인사건에 관한 이야기를 다뤘다. 생애 첫 주연을 맡은 곽도원을 비롯해 황정민, 천우희, 쿠니무라 준 등이 출연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